빌 게이츠와 멀린다 게이츠의 의대생, 페미니스트 법대생, 예술가 자녀가 상속받을 자산의 규모는 이렇다

인터넷 뉴스


지금 한국의 소식을 바로 확인해보세요.

빌 게이츠와 멀린다 게이츠의 의대생, 페미니스트 법대생, 예술가 자녀가 상속받을 자산의 규모는 이렇다

뉴스센터 0 25

빌 게이츠와  멀린다 게이츠가 27년간의 결혼을 끝내고 이혼을 공식 발표했다. 이 커플은 1987년에 멀린다가 마이크로소프트사에 제품 매니저로 입사하면서 처음 만났다. 그들은 우연히 비즈니스 저녁식사 자리에서 나란히 앉게 되며 서로에게 호감을 갖게 됐다. 이후 1994년 하와이에서 화려한 결혼식을 올렸다. 이 두 사람은 2000년에 설립된 시애틀에 본사를 둔 비영리 단체인 ‘빌과 멀린다 게이츠 재단’의 공동의장 및 신탁자다. 이 재단은 공중 보건, 교육, 기후 변화에 관심을 기울이고 관련 산업에 지원을 해왔다. 커플의 이혼 이후, 이 재단이 어떻게 운영될지는 아직 발표되지 않았다. 

아래 커플의 모습을 확인해 보자. 

1998년 젊은 부부는 건강 기술 프로그램에 100만 달러 수표를 기부했다. 젊은 시절부터 부부는 자선사업에 큰 관심을 보였다.2015년 부부는 반기문 UN 사무총장을 만났다.2016년에는 당시 미국 대통령이었던 오바마를 만나 대통령 훈장을 수여받았다.2019년 테니스 경기를 즐기는 빌 게이츠와 멀린다 게이츠

빌과 멀린다는 세 명의 자녀들 두고 있다. 각 제니퍼(25), 로리(21), 피비(18)로 2녀 1남이다. 아래는 제니퍼 게이츠가 올린 가족 사진이다. 

 

제니퍼는 의대생으로 2018년 미국 명문 스탠포드 대학교를 졸업하고 뉴욕에서 의대를 다니고 있다. 그는 2020년 이집트의 전문 승마 선수인 나젤 나사르와 약혼했다.

빌 게이츠의 첫째 딸 제니퍼와 그의 약혼자

둘째인 아들 로리는 법대생으로 알려졌다. 멀린다 게이츠는 타임에 ”로리는 열정적이고 호기심이 많고 똑똑하다. 그리고 아들이 페미니스트란 게 자랑스럽다”라고 말한 바 있다.  

로리 게이츠의 어린 시절

막내 피비 게이츠는 2002년생으로 춤과 음악에 관심을 갖고 현재 공부 중이다. 

 

빌 게이츠, 멀린다 게이츠, 피비 게이츠

 

빌 게이츠는 수입의 대부분을 자선단체에 기부하기로 결심하고 이를 공식 발표했다. 그의 자녀들은 게이츠의 재산 중 각각 1천만 달러(한화 약 112억 300만 원)만 상속받는다. 현재 게이츠 부부의 재산은 총 1300억 달러(약 145조 7000억 원) 규모로, 이혼 후 어떻게 재산이 분배될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안정윤 에디터: [email protected]

0 Comments
포토 제목

포인트 랭킹


커뮤니티 최근글


새댓글



추천글 순위


키워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섹스킹 최신주소 확인하기
고객센터
비트코인 구입
카지노 게임
카지노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