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예지, 백상예술대상 시상식 참석할까? 각종 논란에도 불구하고 인기상 투표 1위를 기록 중이다

인터넷 뉴스


지금 한국의 소식을 바로 확인해보세요.

서예지, 백상예술대상 시상식 참석할까? 각종 논란에도 불구하고 인기상 투표 1위를 기록 중이다

뉴스센터 0 31
서예지

 

배우 서예지가 `제57회 백상예술대상` 틱톡 인기상 투표 선두를 달리면서 그의 시상식 참가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백상예술대상은 지난 3일부터 오는 10일까지 8일간 `틱톡 인기상` 투표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틱톡 인기상`은 모바일 앱 틱톡 유저들 사이에서 가장 많은 표를 받은 남녀 배우 각 1명이 받는 상이다. 후보로는 TV·영화 부문에 오른 남자 35명, 여자 34명이 올라와 있다.

4일 오후 2시 30분 기준, 서예지는 10만4000표 이상을 받으면서 1위에 올랐다. 그는 2위인 신혜선(8만50), 3위 김소현(5만1500)과 큰 격차를 보인다. 일각에서는 최근 서예지가 출연한 tvN ‘사이코지만 괜찮아’를 비롯한 이들 배우의 출연작이 넷플릭스 등 글로벌 OTT(온라인 동영상 서비스)로 공개되면서 해외 팬들의 사랑을 받은 게 아니냐는 분석이 나온다. 

이 흐름이 투표 마지막 날까지 이어진다면 서예지가 틱톡 인기상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서예지가 백상예술대상 시상식 무대에 직접 오를지 여부에도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그는 최근 각종 논란이 불거지면서 영화 `내일의 기억` 시사회에 참석하지 않는 등 사실상 모든 공식 일정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고 있기 때문이다. 

`57회 백상예술대상`은 13일 오후 9시 JTBC에서 생중계된다. 방송인 신동엽과 가수 겸 배우 수지가 진행을 맡는다.

 

이인혜 에디터 : [email protected] 

0 Comments
포토 제목

포인트 랭킹


커뮤니티 최근글


새댓글



추천글 순위


키워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섹스킹 최신주소 확인하기
고객센터
비트코인 구입
카지노 게임
카지노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