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진경이 '아끼는 인맥' 전지현을 “상업적으로 풀고 싶지 않다”며 그가 '공부왕 찐천재' 구독 중인 사실을 알렸다

인터넷 뉴스


지금 한국의 소식을 바로 확인해보세요.

홍진경이 '아끼는 인맥' 전지현을 “상업적으로 풀고 싶지 않다”며 그가 '공부왕 찐천재' 구독 중인 사실을 알렸다

뉴스센터 0 21
유튜브 채널

홍진경이 전지현도 ‘공부왕찐천재’를 구독하고 있다는 소식을 전했다. 

지난 9일  카카오TV 웹예능 유튜브 채널인 ‘공부왁찐천재‘에서는 ‘기차 타고 공부 겸 소풍 떠난 홍진경’이라는 제목으로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서 홍진경과 방송인 남창희, 래퍼 그리는 경북 영주로 소풍을 떠났다.

영주행 KTX에서 이야기꽃을 피우던 중 남창희는 홍진경에게 “전지현씨가 (찐천재) 구독했다는 거 진짜냐”라고 물었다. 이에 홍진경은 작은 목소리로 “그런 얘기 하지 마”라고 했다. 남창희는 아랑곳하지 않고 그리에게 “전지현씨가 구독했대”라고 전했다. 그리는 “전진? 전지현? 구독했다고?”라고 놀라워했다.

유튜브 채널

 홍진경은 “나 그런 얘기 하고 싶지 않다. 하지 마. 전지현씨를 상업적으로 풀고 싶지 않다”고 조심스러운 듯 아닌 듯한 반응을 보였다.

“얘기 좀 해달라. 진짜로 구독한 거냐”라고 계속해서 묻는 남창희에게  홍진경은 “카톡이 왔더라고. 이걸로 공부하신대. 아이 그런 얘기 하지 마”라고 솔직히 털어놨다. 이어 ”전지현씨 내가 아끼는 인맥이다. 이렇게 이슈되는 거 싫어하셔”라고 손사래를 쳤다.

PD가 구독자가 맞냐고 되묻자 남창희는 옆에서 “만재(구독자 애칭)시래요”라고 대신 답했다. “얘기하는 거 조심스럽다”는 홍진경 말에 남창희는 “해달라며, 아까는 해달라며 본인이”라고 홍진경의 작전을 폭로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홍진경과 전지현은 SBS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서 절친 사이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홍진경은 이후 전지현이 출연한 드라마 ‘푸른 바다의 전설’에서 특별 출연으로 등장했다. 

홍진경은 전지현 시어머니인 이정우 디자이너와 인연이 더 깊다. 과거 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홍진경은 “전지현보다 전지현 시어머니와 친한 건 맞다. 모델과 디자이너 관계로 알던 분이다”라고 밝혔다. 

이소윤 에디터 : [email protected]

0 Comments
포토 제목

포인트 랭킹


커뮤니티 최근글


새댓글



추천글 순위


키워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섹스킹 최신주소 확인하기
고객센터
비트코인 구입
카지노 게임
카지노 게임